[제주도] 4·3트라우마센터 1주년 맞아 운영상황 점검

고영권 부지사 “사회적 치유 통한 평화공동체 회복 위해 최선 다할 것”

기사작성 : 2021.05.03 (월) 08:08:06

 

제주특별자치도는 4·3트라우마센터가 오는 6일 개소 1주년을 맞는 가운데 지난 30일 그동안의 성과와 센터 운영상황 등을 점검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dNh.jpg

 4·3트라우마센터는 제주4·3 등 국가폭력 생존희생자, 유족 및 관련자에 대한 정신적·신체적 치유와 재활, 공동체 회복을 위해 국가차원에서 지원하는 전문적인 트라우마 치유활동을 수행하기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시범 운영되고 있다.

99125775-b3ad-4eb4-93e0-5aff28d237e0.jpg

대상은 4·3생존희생자 및 유족을 비롯해 과거사 및 국가사업 피해자(강정마을) 등이다.
 
지난 4월 말까지 센터에 직접 등록한 이용자는 4·3생존희생자 64명, 유족 및 유족 며느리 378명, 강정마을 82명, 직간접적 4·3관련자 32명 등 총 556명이다.
 
센터에서는 도수 및 물리치료, 치유 프로그램과 운동 프로그램 등이 운영되고 있다.
 
고영권 정무부지사는 이날 센터 운영상황을 보고 받고 “지난 1년간 4·3트라우마센터가 생존 희생자와 유족들에게 따뜻한 안식처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해주신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행정에서도 국립 트라우마센터 승격 추진 등 사회적 치유를 통한 평화 공동체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는 정부의 국립트라우마센터 법제화 계획에 따라 4.3트라우마센터의 국립기관 승격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4월 3일 제73주년 제주4·3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은 추도사를 통해 “정부는 관련 법률이 제정되는 대로 (4·3트라우마센터를) 국립 트라우마센터로 승격하고, 많은 분들의 아픔이 온전히 치유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제주연합방송 jjyhnews@daum.net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