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횡단보도 바닥신호등 6개소 확대 설치

기사작성 : 2020.12.01 (화) 08:23:41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스몸비족”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횡단보도 바닥신호등 6개소에 대한 확대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dfab5ac2-353c-489e-bbe0-3bb334b2a9af.jpg

“스몸비족”이란 스마트폰(smart phone)과 좀비(zombie)의 합성어로 스마트폰에 몰입하여 도로를 걷는 사람을 표현하는 신조어 이다.
최근 스몸비족의 교통사고가 증가함에 따라 서귀포시는 2019년에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300백만원을 확보하였으며, 올해 상반기에 110백만원을 투입하여 동홍초 앞, 서귀북초 앞, 서귀포의료원 입구, 열린병원 앞 등 횡단보도 4개소에 대하여 도내 최초로 시범 설치한 바 있다.
시범설치한 4개소의 횡단보도 바닥신호등에 대해서 시인성 강화, 교통사고 예방 등의 효과가 확인됨에 따라 하반기 190백만원 추가 투입하여 효돈초 앞, 하례초 앞, 흥산초 앞, 표선초 앞, 서귀포주공6단지 앞, 서귀포농협 광장지점 앞 등 초등학교 인근 및 보행자가 많은 지점을 선정하여 확대 설치를 완료하였다.
서귀포시에는 이밖에도 2021년 예산 90백만원을 확보하여 신규 교통안전 시설인 스마트 교차로 알리미를 도입하여 보행자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사업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김용춘 서귀포시 교통행정과장은 다양한 신규 교통안전수단을 도입하여 어린이와 보행자의 교통안전 확보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주연합방송 jjyhnews@daum.net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