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교육] 제주중앙고 김유나‧홍경석 학생, 우리은행 공채 최종합격!

기사작성 : 2019.09.19 (목) 08:35:45

제주중앙고등학교(교장 채칠성) 3학년 김유나 학생과 홍경석 학생이 2019년 우리은행 공채에서 최종 합격했다.

홍경석-horz.jpg

우리은행에 합격한 두 학생은 서류접수를 시작으로 서류전형과 2번의 면접 그리고 마지막 관문인 인적성검사라는 4단계의 평가 과정을 거쳐 최종합격이라는 큰 영광을 받게 되었다.
 
서류접수를 하기에 앞서 두 학생과 취업반 선생님은 지난 7월 22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특성화고 신입행원 채용설명회에 참석했다. 그곳에서 인사부 책임자가 직접 설명한 입행지원서 작성요령, 면접 등 전형별 주요내용을 듣고 합격전략을 세웠다.
 
학교는 학생들의 최종합격을 위해 4가지의 평가 단계 중 특히, 2차 면접 전형과 인적성검사에 중점을 두고 단계별로 학생들의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도록 지원하였다.
 
2차 면접에 대한 철저한 준비를 위해 학교 취업반 선생님들이 밤늦게까지 남아 모의면접을 실시하고 또한 두 학생이 서로가 면접관과 지원자의 역할을 바꿔가면서 NCS 블라인드 면접을 실제로 적용함으로써 면접에 대한 실전감각을 끌어올릴 수 있었다.
 
또한 인적성검사에서 높은 점수를 얻기 위해 주말에도 학교에 나와 토론식으로 공부를 진행하며 학생들 서로가 서로의 멘토 멘티가 되기도 했다.
 
2차면접과 인적성검사는 다른 평가 단계보다 철저한 검증을 요구하므로 지원자들에게는 어려운 관문이었으나 두 학생은 학교에서 운영하는 취업프로그램을 통해 진로 역량을 지속적으로 계발해 왔기에 최종 관문을 무사히 통과할 수 있었다.
 
우리은행에 최종합격한 김유나, 홍경석 학생은“학교에서 운영하는 다양한 취업프로그램을 통해 제 꿈을 이룰 수 있게 되었다.”며“제 후배들도 학교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들을 적극 활용해서 제가 꿈을 이룬 것처럼 각자의 꿈을 이뤄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제주중앙고 채칠성 교장은“취업을 위한 학교의 다양한 교육활동의 결과로 우리은행 최종 합격이라는 가시적인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기업체가 채용하기를 원하는 성실하고 능력 있는 특성화고 학생들을 키워나가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제주연합방송 jjyhnews@daum.net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